세상살이 너없인 못살아.

Posted
Filed under

WIN 컨소시엄 회원사

빌쥐프, 프랑스--(Business Wire / 뉴스와이어) 2017년 08월 09일 -- WIN 컨소시엄(WIN Consortium, 이하WIN)이 미국식약청(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이하 FDA)으로부터 진행성 비소세포폐암(Non Small Cell Lung Cancer, NSCLC) 환자들의 1차 항암치료를 위해 3개의 표적 치료제를 혼합해 사용하는 새로운 요법의 임상시험 개시를 승인받았다.

‘Survival Prolongation by Rationale Innovative Genomics(SPRING, 근원적인 혁신 유전체학에 의한 생존 연장)’ 시험은 주로 1차 항암요법으로 백금기반 화학요법을 제안받은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다. 공식적인 표적 유전자 변이 환자(EGFR 변이, ALK 재배열, ROS1 및 MET 엑손 14 스키핑(exon 14 skipping) 변이)들은 시험에서 제외된다. SPRING 시험에 참가하고자 하는 활성 발암 유전자 변이가 없는 NSCLC 환자들이 전이성 NSCLC 환자들의 대부분을 차지한다(백인 환자들 중 80%).

NSCLC 중 60% 이상이 진행성 또는 전이성 단계에서 발견되고 환자들 중 5년 이상 생존할 확률이 5% 이하인 이 치명적인 암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패러다임의 대전환이 필요하다. WIN의 새로운 접근법은 에이즈(AIDS) 및 결핵에서 대성공을 거둔 바 있는 표적치료제 3중 혼합방식을 활용하고 있다. 이와 유사하게 혼합에 사용된 3가지의 표적치료제들의 연관성에 기반을 둔 이 치료는 단독요법에서 단독으로 사용될 경우 도출되는 미미한 결과에 비해 매우 강력할 것으로 기대된다.

WIN 회장인 존 멘델손(John Mendelsohn) 박사는 “하지만 암은 에이즈에 비해 생물학적 복잡성과 이질성이 더 높다는 점에서 암과 에이즈 간의 중요한 차이점을 인식하는 것이 중요하다. 에이즈의 경우 3중 치료제 혼합이 다수의 환자들에게서 효과를 보였지만 암의 경우 모든 환자들을 효과적으로 치료하기 위해 여러 종류의 혼합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WIN 컨소시엄은 환자 개인에 맞게 혼합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을 개발해왔다”고 말했다. 이어서 “SPRING으로 명명된 WIN의 시험은 폐암 치료의 새로운 접근법 개념을 처음으로 증명하는 과정이며 WIN의 대형 제약 회원사인 머크(Merck)의 아벨루맙(Avelumab)과 화이자(Pfizer)의 팔보시클립(Palbociclib) 및 액시티닙(Axitinib)을 혼합한 첫 번째 시험이다”고 덧붙였다.

SPRING 연구는 라젤 쿠르즈록(Razelle Kurzrock,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대학교 무어스 암센터(University of California San Diego Moores Cancer Center)) 박사와 엔리케타 펠립(Enriqueta Felip, 발데브론 암연구소(Vall d‘Hebron Institute of Oncology))가 공동으로 주도하며 5개국 8개 WIN 회원사가 위치한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대학교 무어스 암센터(University of California San Diego Moores Cancer Center), 아베라 암연구소(Avera Cancer Institute, 벤자민 솔로몬(Benjamin Solomon) 박사, 미국); 퀴리연구소(Institut Curie, 니콜라스 지라드(Nicolas Girard) 박사), 레옹 베르나르 센터(Centre Léon Bérard, 피에르 상티그니(Pierre Saintigny) 박사), 파리 성조셉 병원(Hôpital Paris Saint-Joseph, 에릭 레이몬드(Eric Raymond) 박사), 이상 프랑스; 발데브론 암연구소(Vall d’Hebron Institute of Oncology, 스페인); 룩셈부르크 종합병원(Centre Hospitalier de Luxembourg, 가이 베르쳄(Guy Berchem) 박사); 차임 쉐바 의료센터(Chaim Sheba Medical Center, 자이르 바(Jair Bar) 박사, 이스라엘) 등에서 진행된다.

2017/10/12 11:38 2017/10/12 11:38
Posted
Filed under

리모델링 된 본사 1층에 새롭게 문을 연 카페테리아에서 임직원들이 차를 마시며 대화를 나누고 있다

용인--(뉴스와이어) 2017년 07월 20일 -- 녹십자 본사가 리모델링을 통해 임직원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으로 새단장됐다.

녹십자(대표 허은철)는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본사 1층과 지하 1층의 리모델링을 마쳤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주차장, 창고 등으로 활용하던 공간들은 임직원들을 위한 소통과 휴식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본사 1층에는 좌석을 110개로 늘린 ‘카페테리아’가 새롭게 문을 열었다. 녹십자를 찾은 방문객은 물론 임직원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주차장으로 사용하던 지하 1층은 휴식 공간인 ‘리프레시 라운지(Refresh Lounge)’와 다양한 책이 구비된 도서관, 여성 임직원들을 위한 ‘여성휴게실(Women Lounge)’이 들어섰다.

이와 함께 임직원들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노래방과 클래식 음악회 등이 진행될 소규모 공연장도 마련됐다. 회의실과 접견실 역시 임직원들이 내·외부 미팅을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기존보다 규모를 2배 이상 늘렸다.

녹십자는 이번 리모델링은 임직원들의 소통과 휴식을 위한 다양한 공간 마련에 초점을 두고 진행됐다며 앞으로도 쾌적한 업무 환경과 휴식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7/10/12 11:37 2017/10/12 11:37
Posted
Filed under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삶을 변화시키는 데 전념하는 세계적 건강/웰니스 기업인 매나테크(Mannatech®, Incorporated)(나스닥: MTEX)가 세계에서 가장 완벽한 커피인 ‘글리코카페’(GlycoCafé™)를 최근 한국에서 출시했다.

‘글리코카페’에는 회사의 혁신적 당질 영양소인 ‘글리코뉴트리언츠’(Glyconutrients)가 첨가되어 있어서 커피 애호가들의 건강 기호식품이 되고 있다.

커피를 마시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카페인을 섭취하기 위해 아침에 커피 한 잔을 마시는데 적당한 양을 섭취하면 정신을 맑게 하고 기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그런데 매나테크의 ‘글리코카페’에는 통 커피 원두에 임상시험을 거친 회사의 핵심 영양 기술인 ‘글리코뉴트리언츠’가 첨가돼 있다. 매나테크의 ‘글리코뉴트리언츠’ 기술은 임상시험을 통해 젊은 성인들의 집중력에 긍정적 영향을 주고 중년 성인들은 기억력과 주의력을 향상시킨다.
 
또 현재 판매되고 있는 대부분의 커피는 볶은 커피 원두만을 사용하지만 매나테크의 ‘글리코카페’는 유기농 아라비카 원두와 항산화물질이 풍부한 ‘커피베리’(Coffeeberry®) 브랜드 커피 원두 및 신진대사를 촉진하는 그린 커피를 혼합하여 사용했다. ‘글리코카페’는 완벽한 커피일 뿐 아니라 인지기능을 향상시키고 항산화 작용과 심혈관 건강에 매우 좋다.
 
더욱이 ‘글리코카페’는 채식주의자 친화적이고 글루텐, 콩성분, 유제품, MSG, 감미료, 인조 조미료, 인조 색소 등이 없다.

매나테크의 글로벌 웰니스 담당 수석 이사 겸 글로벌 과학자문회(Global Scientific Advisory Board) 회장인 스티브 뉴전트(Steve Nugent) 박사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하루 종일 정신을 맑게 하고 활기를 더 얻거나 집중력을 강화하기 위해 커피를 마신다[1]”고 말했다. 그는 “커피가 그것 보다 훨씬 더 많은 것을 한다고 상상해 보라. ‘글리코카페’에는 통 커피 원두를 사용함은 물론 세포간 신호교신뿐 아니라 면역력과 위장관 건강을 지원하는 것으로 입증된 독자적인 ‘마나폴’(Manapol®) 알로에 젤이 함유돼 있다. 내 생애에서 처음으로 이를 진정한 건강 커피로 추천할 수 있다. 세계적으로 ‘글리코카페’가 제공하는 이 모든 것을 제공할 수 있는 커피는 없다”고 말했다.

‘케이컵스’(K-Cups®)가 즉석에서 한번 마실 수 있는 커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글리코카페’는 가느다란 막대형으로 되어 있어서 쉽게 손에 잡고 물에 타 마셔서 아침 기분을 상쾌하게 만든다. ‘글리코카페’는 뜨거운 물을 타기만 하면 언제 어디서나 커피를 즐길 수 있는 편리함을 바쁜 직장인,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제공한다.
 
자신의 생활과 주변사람들의 삶을 바꾸고 싶다면 매나테크 웹사이트(Mannatech.com)를 방문해 보기 바란다.
2017/10/12 11:37 2017/10/12 11:37